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은비가 저희 가족이 되었답니다. ~

지난해 말 대교가 집을 나가고 항상 보고싶어 하는중에
몇일전 4개월만에 잃어버렸던 진돗개를 찾으셨다는
모동호회 회원님의 글을 읽고 아내가 많이 힘들어
하는것 같아 새식구를 데려 오기로 결정하고 은비를
데려왔습니다.

대교가 언제든 돌아올꺼라 믿음을 놓고싶진 않지만
요녀석도 함께 잘 커줄꺼라 생각 합니다.

은비는 부견 : 비룡 과 모견 : 소망 이 사이에서
지난 1월 27일에 대전 박완수님 견사에서 태어난
어여뿐 여아랍니다.

샤샤녀석과 트러블이 있지 않을까 걱정을 하며
데려 왔는데 아직은 은비가 많이 어리고 작아서
그런지 은비도 샤샤를 잘 따르고 샤샤도 은비에게
잘해주는 듯 보입니다. ~

지난해 복잡한 일이 많아 아가들 소식도 제대로 전하지
못하곤 했는데 이제 자주 소식 전해야 겠네요.

카메라가 10년정도 지난 디지털이라 그런지 이제
뽀샵질을 안하면 봐줄수가 없네요. ~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Photo Diary]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보거(輔車)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04.09 23:46 신고

    참으로 잘 생겼습니다
    사진도 좋구요
    건강하게 잘 자라주면 그이상 바랄게 없겠지요


당뇨 합병증으로 시력이 많이 떨어지신 어머님 잠시 외출 하시고 어머님 오시기 전에 돌아 오려고 우리 부부는 서둘러 그동안 못 본 시장을 보기 위해 집을 나섰습니다... 대교(늘픔)에게 집보라고 말하고 대문을 닫고 나섰습니다.  마트에 장보러 가기 전 국민은행에 들러 뱃속의 우리아들(태명:터울)과 병원갈때 사용 하려고 "고운맘 카드"를 신청했답니다.


고운맘 카드를 신청하고 근처의 마트에 들러 간단하게 장을 보았습니다.  장을 보고 돌아 오는 길 그동안 집앞 작은 공간에 심을 상추 4종류를 사들고 집에 돌아 왔습니다.

집 입구에 주차를 하고 집을 바라보는 순간 제 온몸을 바짝 굳게 만드는 상황이 벌어져 버렸습니다.  분명히 꼭 닫고 나왔는데 대문이 활짝 열려져 있는 겁니다.....  도둑이 들었나??? 라는 생각을 해야 되겠지만 가져갈 것도 없으니 그 걱정보다는 사랑스런 우리 대교(늘픔)!!! 집 나갔으면 어쩌나 하는 생각에 후다닥 뛰어가는 우리 왕비님~~~~!!!   뛰는 소리에 덩달아 뛰어나오는 대교의 모습을 눈으로 확인하고 나서야 안심이 되더군요...    안심... 안심....

문이 열려져 있었는데도 집 나가지 않고 집 잘 지키고 있던 대교(늘픔)이 얼마나 기특했는지 저희 부부만이 느낄 수 있는 뿌듯함 이었답니다.  (그래도 조심은 해야할 듯 싶네요. )

대교 (늘픔)

대교 (늘픔)


집에 들어와 보니 대문 , 현관문 모두 열려 있고 .... 뭔일인가 봤더니 외출하셨던 어머님 잠시 들어왔다 나가셨는데 그때 열어 두셨는가 봅니다. 

사랑스런 우리집 진돗개 대교 (늘픔)  문이 열렸는데도 나가지 않고 집 잘 지키고 있었다는게 기특하기도 하지만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지 걱정이 되기도 합니다. 묶어 놓거나 견사 내에서 기르자니 묶어 두는건 싫고 , 견사를 지어도 집의 여건상 넓은 견사를 지어 줄 수 있는 상황이 안되다 보니 잠자는 집 정도로만 이용이 가능할 것 같아서 그냥 풀어두고 키우고 있답니다.   잘 한 결정이라고 생각 하지만 걱정이 되는 부분도 많습니다.




4월 5일이 되면 우리집 진돗개 대교(늘픔)이  99년 12월 5일생이니  만 4개월이 된답니다. 
4월 5일이 되면 우리집 진돗개 대교(늘픔)이  2009년 12월 5일생이니  만 4개월이 된답니다. 

축하해 주세요. ~~~ ^&^

더욱더 예쁘께 커주길 바래봅니다.





추가1) 대교가 2009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Photo Diary]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보거(輔車)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4.04 19:48 신고

    눈망울이 참 선해요... ^^

    • 2010.04.04 20:25 신고

      멋지게 커가는 모습에 언제나 감사하며
      사랑주고 싶은데 강아지 처음 키워보는 덕에
      어떤걸 좋아하는지....
      아주 기본적인 것 부터 배워나가고 있답니다.


아침에 일어나니 아침 8시쯤.~~
아침을 먹이고 나서 산책을 하니 산책길에 배변을 하는 통에 산책도중 변 치우는게 또하나의 일이 되어 버렸습니다.   "애견을 데리고 나와서~~" 라는 소리 듣기도 싫고 지저분한 하천에서 시민들을 위한 생태형 하천으로 공사를 마친 하천이라 산책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래서 최대한 깔끔하게 치우려 노력하고 대교를 풀어놓고 놀게끔 하는 자리에는 혹시모를 오해를 방지하기 위해 다른 개들의 변이 보여도 함께 치워주곤 합니다. ~ .   산책 준비를 하다가 정말 반가운 Daum 까페 "한국의 개 진돗개" 까페의 지기님이신 친구의 바다님께서 전화를 주셨습니다.  반가운 마음에 한참을 통화하고 나서 산책나가려니 아내가 이미 아침을 먹인 상황~~~   다행히 정비하천 구간을 지나 흙 길에서 배변을 했기에 쉽게 처리 했습니다. ^&^

진돗개 대교 (늘픔)

진돗개 대교 (늘픔)












대교 요녀석 하천(원성천)에서 풀어주기만 하면
풀밭을 헤치고 뭔가 먹으려는데
그냥 두어도 될지 제지를 해야할 지 모르겠습니다.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Photo Diary]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보거(輔車)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3.24 17:39 신고

    보거님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진돗개 대교도 오늘 첫대면이네요..ㅎㅎ
    그간 잘 지내셨죠...?

    • 2010.03.29 19:49 신고

      ㅎㅎㅎ 네 잘 지내긴 합니다.
      블로그에 컴백을 하고 싶은데 예전처럼 잘
      되질 않네요. ~~ 쉽지가 않아요. ~

      예전처럼 돌아가고 싶은데 그게 잘 안되네요. ~~
      우선은 새로운 가족인 대교와 , 뱃속 태아 터울(태명)이
      이야기로 꾸며 가려구요. ^&^

      꾸준히 노력하시는 모습 정말 부럽습니다.
      행복한 날 만드세요.

  2. 2010.03.28 17:27 신고

    혹시 금이라도 나오면...@.@!

    잘 지내고 계시죠..?

    • 2010.03.29 19:50 신고

      ㅎㅎ 그럴일은 절대 없을껄요.

      예전 하천을 한번 뒤엎은 다음이라 그럴 가능성은
      세차장 진공청소기 청소하다 다이아반지 주울가능성
      보다 훨씬 낮답니다.

  3. 2014.04.22 21:52 신고

    소화가 잘되게 하려고 풀을 뜯는거 같네요! ㅎㅎ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