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옥션 , GS개인정보유출로 한참 시끄럽다
이제 좀 잠잠해진 듯 싶다.


머릿속에서 잠잠해졌으나 아직도 그에대해
우리는 자유롭지 못하다.


개인정보유출이 있다는 이야기가 나올때마다
확인을 해 보면 나의 정보는 꼭 끼어져 있었다.


별달리 내가 조치를 취할 수 있는 것이 없기에
무덤덤하게 지내고 있는것이 현실이다.


옥션사태 때문일까?

그동안에도 스팸메일이라는 것이 많기는 했으나
부쩍 늘어난 메일함을 보다보면 이메일주소를
바꿔야 하는가 하는 고민에 빠지게 된다.











이게 뭐니 이게?  ☞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Photo Diary]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보거(輔車)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년이 지나갈 즈음이면 올해의 이슈 中 하나는 최대의 해킹피해 사건인 옥션 사건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 본다. 그렇게 시끄러웠던 옥션의 사태! 하루하루 지나면서 그 관심은 광우병으로 옮겨간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옥션 해킹피해 사태가 벌어지고 나의 피해상황을 확인해 보니 나 역시 개인정보 유출의 피해자였다.
피해자모임에 가입도하고 소송에 함께 참여를 할까 하다가 여러가지 이유로 소송참여하지는 안하기로 결정을 했다.

또 하나의 고민...

옥션에서 당했으니 회원탈퇴를 하려고 하다가 이것도 그냥 두기로 결정했었다.

이후 광우병에 관한 기사들만을 보면서 옥션에 대해서 잊고
지내다 자그마한 것 필요한게 생겨서 타판매사이트를 이용하려다 옥션에 접속을 해 본다.

비밀번호 변경하라는 메시지의 팝업창이 가장먼저 눈의 띈다.

그렇지 당했으니 바꿔야겠지...

우선 필요한것을 주문을 하고 개인정보변경 메뉴로 이동

기존의 비밀번호를 넣고 새로운 비밀번호를 넣으려는데 자꾸 에러가 나는것이 아닌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이트 마다 비밀번호를 다르게 사용하던 기억이 있지만 모두 잊어 버리고 자주가는 사이트가 아니라면 갈때마다 비번찾기 버튼을 누르게 되는 불편함이 생겨 지금은 그렇게 많은 비밀번호를 가지고 있지 않다. 5-6개의 비밀번호를 이용 바꾸며 사용하는데 한번도 막힌적이 없었는데 변경이 안된다... 에러메시지를 자세히 들여다 보니 "비밀번호는 영문 및 숫자 및 특수문자를 포함한 8~15자 이하려 입력하셔야 합니다."
그렇다 기존방식인 영문과 숫자의 혼용이 아닌 "특수문자" 까지 포함을 해야한다.
5-6개의 비밀번호를 바꾸던 것이 이제는 6-7개의 비밀번호를 외워야 하는 번거로움이 생겨 버렸다.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Photo Diary]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보거(輔車)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5.14 12:22 신고

    비밀번호에 특수문자까지... +_+

    저는 유출이 되지 않았다고 나오는데... 찜찜하기는 매한가지 입니다. 흐음~~~

  2. 2008.05.14 13:19 신고

    저도 유출은 안됐는데, 걍 찜찜해서 탈퇴!!! ㅡㅡ;


그동안 옥션 해킹사건에 대한 보도내용들을 보면서 어찌 이런일이 있을수가 있는가 하는데 어제의 뉴스에 피해자가 1천만명이 넘는다는 이야기를 접하고 어이가 없었습니다.
퇴근후 집에와서 제 아이디 와이프 아이디 모두 조회를 해 보니 모두 당했더군요. 옥션역시도 해킹의 엄청난 피해자이긴 하지만 고객들의 정보를 지켜내지 못한 또다른 가해자가 되어 버렸군요.
이전에 옥션해킹 사건에 대한 대책을 위한 까페에 가입을 해 두었는데 두군데 사이트에서 소송도 준비를 하고 있어 함께할까 생각도 해 보았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사태가 심각해 지면서 나오는 또다른 글들을 보면서 소송을 해서 얻을것은 또 뭐가 있는가 하는 생각도 해 봅니다.
소송에 참여한 대부분의 인원들이 자신의 개인정보에 대한 심각성 그리고 그것에 대한 정신적인 패해보상을 요구 한다고 하지만 그들중 대부분은 그 심각성의 인식보다는 돈 몇푼 때문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내 개인정보가 어떠한 경로를 통해서건 유출이 되었다는 것이 기분 좋은 일은 아니네요.
피해 인원수와 보상금액을 계산해 보니 천문학적인 숫자가 나와  버리더군요.
저역시도 까페에 가입을 했지만 소송에는 참여하지 않으려 합니다. 다만 앞으로 이런일이 없었으면 하는 바램만 가져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그뉴스추천버튼 블코추천버튼 믹시추천버튼 한RSS추가버튼 구글리더기추천버튼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Photo Diary]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Posted by 보거(輔車)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8.04.19 01:18 신고

    공지에서 안내시에는 일부 회원분들의 개인정보 유출 사고가 있었다고 하지만,,,,
    1,000만이 넘어가는 회원이라면 일부가 아니라 "거의다"라는 표현을 써야 할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도 당했습니다. 불행은 절대 피해가는 법 없는 티카... OTL

    • 2008.04.20 09:02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워낙 피해자가 많으니 소송을 준비한다고는 하지만
      또다른 이의 배만 불려 주는짓거리(?) 일것 같아서 참고 있습니다. ㅋ

이전버튼 1 이전버튼

티스토리 툴바